Torrini

토리니의 "오피휘시오 그라포"는 14세기 자고푸스 토리니가 메디치 가문의 고향으로 유명한 마을 스칼페리아에서 플로렌스로 이주했을 때 설립되었습니다. 6세기 동안 사용된 오래된 상표는 네 잎 크로바와 창을 나타냅니다: 네 잎 크로바는 행운의 상징이며, 창은 기사들을 위한 갑옷을 제작하는 자고푸스의 원래 직업을 뜯합니다. 수 세기 동안 토리니의 제작품은 뚜렷한 변화를 보여왔으며 오늘날 작업실에서는 우수하고 실용적인 기술로 보석과 제품을 만드는 금세공사들이 세대에 걸쳐 비법을 전수하며 일하고 있습니다. 토리니 가문은 취향의 변화를 끊임없이 관찰하고 연구하며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특별한 제품들을 제작하며 상상한 것을 현실로 옮겨오고 있습니다.

78 items

View options